우아한 설계의 첫걸음, ES7의 decorator

하루가 멀다 하고 신기술이 쏟아지는 요즘 자바스크립트 또한 계속해서 새로운 모습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ECMAScript 2015(이하 ES6)에 새롭게 등장한 Arrow function, Class, Generator 등이 그중 하나라 할 수 있습니다. 오늘은 ECMAScript 2016(이하 ES7)에서 새롭게 제안된 Decorator에 대해 알아보려 합니다.

Decorator란?

ES7 스펙 명세(링크)에는 Decorator를 아래와 같이 설명하고 있습니다.

선언된 클래스와 그 프로퍼티들을 디자인 시간에 변경할 수 있는 편리한 문법

위 문장만 봐서는 도대체 Decorator가 어떤 역할을 하는지 감이 오지 않습니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라고 예제를 통해 Decorator를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아래 코드는 Decorator를 이용해 설계한 클래스 코드의 일부입니다.

@withSuperEngine
class Car {  
  ...
  @readOnly
  manufacturer = 'ZOYI'
  ...
}

클래스와 클래스의 프로퍼티가 어떤 성질을 가지고 있는지 한눈에 보이시나요? Car는 슈퍼 엔진을 가지고 있고 manufacturer는 변경할 수 없는 값이라는 것을 소설을 읽는 것처럼 쉽게 이해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Decorator를 이용하면 코드를 우아하게 작성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Decorator를 정의하고 사용할 수 있을까요?

Decorator는 최종적으로 채택된 스펙이 아니기 때문에 babel과 함께 사용해야 합니다. babel 설정은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Decorator의 선언 및 사용방법

Decorator는 사실 함수입니다. 함수를 선언한 뒤 ‘@’ 키워드를 이용해 선언된 함수를 Decorator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withSuperEngine, @readonly, @say.hello, @hello(...) 등이 사용 가능한 Decorator의 호출 형태입니다. Decorator는 클래스를 꾸밀지, 클래스의 프로퍼티를 꾸밀지에 따라 선언하는 방법이 달라집니다.

클래스 프로퍼티의 Decorator

먼저 클래스 프로퍼티의 Decorator를 정의하고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이 경우에는 프로퍼티의 descriptor를 인자로 받아 새로운 descriptor를 반환하는 형태를 가집니다. (descriptor에서 설정할 수 있는 여러 값은 링크를 확인해주세요.)

그럼 이제 readonly 역할을 하는 Decorator를 작성하고 테스트를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function readonly(target, property, descriptor) {  
  descriptor.writable = false
  return descriptor
}

class Car {  
  @readonly
  manufacturer = 'ZOYI'
}

const myCar = new Car()  
myCar.manufacturer = ‘JOY’ // 새로운 값을 할당하려고 한다면 에러가 납니다.  

또 다른 예제로 클래스의 프로퍼티를 열거할 때 열거 대상에서 제외하는 Decorator를 작성해 보겠습니다.

function nonenumerable(target, property, descriptor) {  
  descriptor.enumerable = false
  return descriptor
}

class Car {  
  @nonenumerable
  acceleration = 10

  manufacturer = 'ZOYI'
}

const myCar = new Car()  
for (let key in myCar) {  
  console.log(key)
  // manufacturer 만 출력이 된다. acceleration는 열거 대상에서 제외된다.
}

단 몇 줄만으로 우리는 클래스의 프로퍼티를 읽기 전용으로 만든다던지 열거 대상에서 제외했습니다. 참 편리하지 않나요? Decorator의 활용은 여기서 끝나지 않습니다. 메모이제이션을 하는 메서드를 만들수 있고 클래스에 자동으로 바인드된 메서드로 만들 수도 있습니다.

Decorator는 제안된 지 얼마 안 됐지만 많은 사람들이 활발히 연구 중입니다. github에는 지금도 계속해서 Decorator에 관련된 라이브러리들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그중 core-decorators.js는 미리 정의된 유용한 Decorator 패키지를 제공합니다.

클래스의 Decorator

클래스의 Decorator는 타겟 클래스의 생성자를 인자로 받습니다. 사용자는 인자로 받은 생성자를 입맛에 맞게 바꾼 뒤 반환을 해 주면 됩니다.

function setAnimalSound(sound) {  
  return (target) => {
    target.prototype.sound = sound
    return target
  }
}

@setAnimalSound('oink')
class Pig {  
  say() {
    return this.sound
  }
}

@setAnimalSound('quack')
class Duck {  
  say() {
    return this.sound
  }
}

const pig = new Pig()  
console.log(pig.say()) // ‘oink’ 출력

const duck = new Duck()  
console.log(duck.say()) // ‘quack’ 출력  

위 코드처럼 오리나 돼지의 울음소리를 클래스 내부에서 정의하지 않고 클래스 Decorator를 사용해서 정의할 수 있습니다.(사실 이런 코드는 설계 관점에서 봤을 때 바람직하지 않지만 Decorator를 사용할 수 있는 여러 방법 중에 하나라고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클래스 Decorator는 클래스의 생성자를 바꾸는 것에 국한되지 않고 완전히 다른 클래스의 생성자로 바꿔치기도 할 수 있습니다. 아래 코드는 그 예제를 보여줍니다.

function withBus(target) {  
  return class Bus {
    say() {
      return 'I am bus'
    }
  }
}

@withBus
class Car {  
  say() {
    return 'I am car'
  }
}

const car = new Car()  
console.log(car.say()) // ‘I am bus’ 출력  

이런 구현 방식은 특정 상황에서 클래스 자체를 하이재킹 함으로써 전통적인 분기문 예외 처리가 아닌 보편적인 프로그래밍을 할 수 있게 도와줍니다.

클래스 Decorator는 Cross-Cutting-Concern(전체 설계에서 빈번하게 나오는 관심사를 쉽게 모듈화 시키지 못하는 상황)이나 React에서 컴포넌트 하이재킹을 쉽게 해결해줄 수 있는 방법을 제공합니다. 이런 상황을 어떻게 효율적으로 처리하는지에 대해서는 Decorator를 소개하는 글의 취지에 맞지 않아 다음에 연재할 글에서 다룰 예정입니다.

마무리

이상으로 ES7에 새롭게 제안된 클래스 및 클래스 프로퍼티에 사용할 수 있는 Decorator에 대해서 알아봤습니다. Decorator는 Java, Python과 같은 언어에서 이미 존재하는 문법이기 때문에 이런 설계가 기존에 없던 새로운 방법은 아닙니다. 하지만 오랫동안 ES5에 머물던 자바스크립트가 ES6, ES7 그리고 최근에는 ES8까지 빠르게 변하고 있는 스펙 속에 다른 언어의 장점을 품는 것은 그 자체로 상당히 도전적인 변화라 생각합니다. Decorator 문법은 클래스와 그 파라미터를 꾸밀 수 있는 것에 멈추지 않고 함수의 파라미터에도 꾸밀 수 있게 드래프트 버전이 나온 상태입니다. 자바스크립트에서 Decorator를 이용한 우아한 설계가 어디까지 발전할 수 있는지, 그리고 향후 자바스크립트의 행보가 기대됩니다.